코로나19 이후의 달라질 교육의 미래 > 면접컬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면접컬럼

  • Home
  • 자료실
  • 면접컬럼

틀에 박힌 답 vs 참신한 답, 정답이 없는 면접에서 요령껏 답하는 방법!

코로나19 이후의 달라질 교육의 미래

페이지 정보

작성자 노현샘 댓글 0건 조회 173회 작성일 20-08-06 19:18

본문

코로나19 이후의 달라질 교육의 미래


광주교대 박남기 교수님 글


예측하지 못한 온라인 개학이라는 초유의 사태 가운데 교사는 눈앞의 온라인 교육에 적응하느라 정신이 없다. 하지만 이런 교육계의 고통과 수고가 의미 있는 결실로 이어지기 위해서는 코로나 이후의 미래를 예측하며 노력의 방향을 탐색할 필요가 있다.

 

교육 약자는 대면 교육 필요

 

지식 전달 위주의 교육, 교실에서 자는 아이, 기초학력 미달 학생 등의 문제가 심화하면서 학교 교육에 대한 실망은 커지고 있었다. 학교와 교사의 역할에 대한 회의론, 학교 무용론으로까지 이어졌었다. 대신 가상현실과 사물인터넷 등을 활용한 시공의 제약을 벗어나는 교육, 인공지능 학습 멘토의 학습 지원을 통한 개인 맞춤형 개별화 학습 등 에듀테크에 대한 기대는 커지고 있었다. 그런데 온라인 개학을 하면서 에듀테크가 아직 갈 길이 멀고, 사용자 친화적이지 않으며, 교육 약자에게 별 도움이 되지 않음을 깨닫게 됐다.

 

온라인 개학 체험으로 대한민국 사회는 학교와 선생님의 존재 이유와 역할을 새롭게 깨달았다. 이번에 가장 큰 이슈로 부각된 것은 온라인 학습의 효율성과 방치 학생 문제다. 그 결과 취약계층 자녀, 특수교육 대상자를 비롯한 학습장애 학생, 학습 흥미도가 낮은 학생, 기초학력 미달 학생, 초등학교 저학년 등 교육 약자들을 위해서는 아직은 에듀테크보다 대면 교육이 주가 돼야 함을 사회가 깨달았다. 

 

학습 효율성과 교육 약자 교육에 대한 사회적 관심은 에듀테크 발전에도 영향을 미칠 것이다. 아울러 교사의 역할이 단순히 학습을 돕는 것이 아니라 지·덕·체를 포함한 전인교육을 돕는 것임을 절감하게 될 것이다.

 

가장 큰 변화는 교사와 학생에게서 나타날 것이다. 이번 사태를 계기로 많은 교사가 온라인 시스템 활용에 대한 자신감을 갖게 되고, 그 가능성과 한계를 깨닫게 될 것이다. 아울러 대면 교육 상황에서 어떻게 활용해야 할지에 대한 아이디어도 얻게 될 것이다. 짧지만 집약적인 노력과 경험을 바탕으로 교사들은 이번 사태 후에도 에듀테크를 활용한 온라인 교육을 병행할 것으로 예상한다. 온라인 학습을 체험한 학생과 학부모들의 스마로그(smart+analogue)형 교육에 대한 기대와 요구도 더 커질 것이다.

 

교사들은 수업내용 전달과 학습만이 아니라 이의 바탕이 되는 소통과 동기 부여를 위한 수업 경영 또는 학급 경영이 중요함을 깨닫게 될 것이다. 동기화된 학생들은 인터넷에 탑재된 콘텐츠를 통해 혼자서도 학습할 수 있음이 더욱 명확해질 것이다.

 

교사의 핵심 역할 고민해야

 

이런 경험으로 중등교사들은 자신의 핵심 역할이 교육 약자들의 학습을 돕는 것임을 새롭게 깨닫게 될 것이다. 개인 교사가 제작·제공하는 교육용 콘텐츠보다 훨씬 뛰어난 콘텐츠가 많음이 드러남으로써 교사들은 자신의 역할에 대해 다시 고민하게 될 것이다. 이를 계기로 많은 교사는 스마로그형 교사로 진화하겠지만 적응에 실패해 스스로 물러나는 교사도 늘어날 것으로 예상한다. 

 

갑작스러운 온라인 개학 사태 앞에서 전국의 많은 교사가 보여준 열정과 적응 노력이 빛을 발하고 있다. 이번 사태를 계기로 자신감을 회복한 교사들이 그 저력을 과시하며 세계 교육을 이끄는 새로운 주자로 나서게 될 것이라는 희망이 커진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명 노현아카데미 주소 광주광역시 동구 필문대로 218번길 2-15
사업자 등록번호 201-29-92778 대표 노관호 전화 070-8779-0770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노관호 개인정보처리방침 Copyright © 2001-2018 노현아카데미. All Rights Reserved.

고객센터

070-8779-0770

월-금 am 10:00 - pm 05:00
점심시간 : am 12:00 - pm 01:00